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토크링 디카링 플레이링
맛집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이벤트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 비즈니스키워드 줄광고 뉴스
전체기사 제보하기
 뉴스 홈 > 유럽시 > 지역소식
광양시, 실효성 낮은 자치법규 일제정비 본격 추진
전수조사로 발굴한 정비대상 중 22건 최종 확정지어
송다나 기자 [2019-08-07 15:06]
전수조사로 발굴한 정비대상 중 22건 최종 확정지어

[내일뉴스=송다나 기자] 광양시가 기존의 과다하고 비효율적인 자치법규의 운영상 혁신을 도모하기 위해 자치법규 일제정비를 본격 추진한다.

조례와 규칙을 포함한 자치법규 수의 지속적인 증가는 지난 1995년 지방자치가 시작된 이래 전국 지방자치단체의 공통적인 현상이다. 포용적 성장과 시민 복지 실현을 중요시하는 최근의 경향은 그러한 증가추세에 더욱 힘을 싣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광양시 역시 마찬가지로 지난 2014301건에 불과했던 조례 건수가 20198월 현재 386건에 달하여 연평균 15건 이상의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정현복 광양시장은 지난 429자치법규의 통폐합 등 혁신적 정비를 지시하고, 구체적으로 유사·중복 자치법규의 통폐합, 실효성 없는 자치법규의 폐지, 기한 도과에 따른 정비, 상위법령 위반4가지 유형으로 나누어 적극적이고 체계적인 정비 추진을 강조했다.

이번에 추진하는 일제정비 사업은 상시 진행 중인 유형을 제외하고, ~유형을 중점 정비대상으로 하고 있다.

기획예산담당관실 의회법무팀에서 전수조사를 통해 일차적으로 발굴한 조례 28건에 대하여 부서 의견검토를 거쳐 시정조정위원회에 안건 상정하였고, 지난 85() ‘2019년도 제5회 광양시 시정조정위원회에서 총 22건의 조례가 정비대상으로 확정됐다.

김영희 의회법무팀장은 “22건의 조례들은 올해 연말까지 정비를 끝마칠 계획이다, “이번년도에 한시적으로 자치법규 일제정비 사업을 추진하는 것이 아닌,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Follow chalsweb on Twitter Follow chalsweb on Twitter Printer    E-Mail

유럽N 핫 클릭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포토 뉴스가 없습니다.
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
회사소개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